티스토리 뷰

Funny Widgets

카세트 테입 한박스.

yoonoca 2013.04.29 18:53

[iPhone 4S 집]



이러니저러니 해도 내가 생각하는 국내 음반계의 흥행에 불을 지른 것은..바로 테입을 열심히 듣던 그 세대 덕택이라고 확신한다.

거의 2000년도 들어와서 사용하지 않았던 백수십여개의 테입을 집에서부터 공수. 스스로 테입을 구입해서 듣기 시작했던 90년대 초반부터의 음반들을 하나 둘 체크하려고 한다.


카세트 테입 세대가 아닌 분들을 위해 용어설명은 다음과 같다. 아닌 분들이 이 블로그에 들어올리가 만무하지만..

http://terms.naver.com/entry.nhn?cid=339&docId=749031&categoryId=339


관리 잘 못하면 음질이 죽고, 씹히기도 하고, 순서대로 듣지 않으면 한창을 감아야 들을 수 있는 매우 불편한 저장매체이지만 그런만큼 한 앨범을 처음부터 끝까지 차분히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준다. 이 때 버릇 때문인지, 어떤 노래를 들어도 한 앨범 전체를 듣지 않으면 딱히 정이 들거나 와닿지 않는 탓에, 요즘 디지털 싱글로 나오는 노래들을 집중해서 듣지 못하는 문제가 있다.


유년시절 집이 부유하지 못해서 친구집의 더블데크 카세트에서 앨범을 녹음해온다던가 하던 일도 많았었고 뭐 길거리에 버젓이 편집반들이 '길보드'라는 이름으로 나돌고 다니던 시절이었으니..물론 지금도 합법적이지 않은 방법이라면 정말 열심히 mp3음원을 찾아 방방곡곡 해메야 하겠지만, 복사를 뜰 때 시간과 정성을 들여서 하던 그 때의 노력에 비할까.


재생 매체인 소위 '워크맨'이라고 하는 물건의 기발한 아이디어들도 이 때가 어쩌면 가장 기상천외했지 않나 싶다. 일일이 모델을 들어가면서 설명하지 못하는 내 얕은 상식이 안타까울 뿐.


불행히 음원을 mp3로 변환해주는 솔루션이 몇 년 전 까지 있었다가 단종된 것으로 알고있는데(플러스데크), 하나하나 체크해가면서 체크한 결과를 블로그에 올리는 것으로. 음원까지는 공유 불가능합니다(저작권 + 옮길수 있는 도구가 없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먹보91 저도 예전에 테잎이 한 300개가량 있었던것 같은데 다 갖다버렸죠. ㅎㅎ 그땐 정말 친구집에서 복사뜨고 그런시절이 있었는데 말이죠. CD가 더 작아질일은 없을테고 요즘은 MQS SD앨범이란 새로운 포맷도 나오긴 하던데 가격도 비싸고 그다지 땡기지는 않더라구요. ^^ 휴대성은 카셋트테입이 짱이었던것 같습니다. 정말. ^^ 2013.05.06 19:25 신고
  • 프로필사진 yoonoca 그렇죠. 더구나 테입을 재생하기 위한 플레이어들이 당시 온갖 첨단기능으로 무장하고 나와서 더욱 흥미를 자극했었던 것 같습니다.
    요즘 MP3이 대세이긴 합니다만, 역시 앨범을 손에쥐고 차례차례 순서대로 듣는 맛은 없는 것 같네요. 저도 그런기분을 느낀지 꽤 오래 되었는데, 다시 이런 바람이 불지는 모르겠습니다.
    2013.06.05 00:41 신고
  • 프로필사진 eli 아오, 우리집에도 많은데 버리기는 아깝고 갖고 있어봤자 들을 수도 없고 어째야 할 지 모르겠다.
    잘 지내냐? 주말에 잠만 자지 말고 한번 오니라.
    2013.05.09 21:28 신고
  • 프로필사진 yoonoca 그렇네. 플레이어가 있을 때는 금이야 옥이야 하게 되는데 아무래도 없으면 들어지지도 않고..플레이어가 있어도 쉽게 손에 닿질 않으니..
    그렇잖아도 자형 새 차를 뽑았다는데 한 번 보러가야되는데 잘 안되네;;;
    2013.06.05 00:42 신고
  • 프로필사진 케이치 메탈리카와 접속OST앨범 테잎이 보이네요.
    저도 한서랍 가득히 채워진 카세트 테잎을 보면서 추억과 함께 아쉬움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그 테잎들을 위해 싼 워크맨이라도 하나 들일까말까 고민하기도 했었는데..
    과거를.. 추억을 그냥 그랬었지라며 흘려보내는게 맞는 건지.. 아니면 그 끝자락을 잡고 느끼려고하는게 맞는건지
    요즘엔 도통 모르겠네요. 제 테잎도 락음악 들으면서 많이 늘었었는데.. 그때가 그립기도 합니다. ㅎㅎㅎ
    2013.05.15 14:08 신고
  • 프로필사진 yoonoca 오래간만이야!! 격조했구먼.
    책도 e-book 으로 보면 정감 떨어지듯, 음악도 마찬가지인 듯.
    2013.06.05 00:42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