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Car Life

K-7

yoonoca 2011.03.17 23:57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싼차는 다 이유가 있나보다.

오늘 본의아니게 하루종일 K-7을 몰 기회가 있었다.

내 차가 아니고 동승자들이 있어서 긴장하면서 몰았더니 팔이 뻐근하네..;;



프라이드와의 차이.



1. 일단 너무 조용하다. 시동 걸었는지 안걸었는지 표도 안남.



2. 생각보다 배기량이 높은차인데, 차중량때문인지 저속에서 치고나가는 힘이 약한듯. 속도를 올리려 악셀을 밟으니 왜액~하는 소리가 올라오면서 RPM이 3000을 넘는 수준인데, 조금 부담스러웠다.

그런데.. 고속에서는 미친듯 바늘이 올라간다. 근데 조용하다.



3. 잡다구리한 기능이 엄청 많다. 차 문을 열면 비상깜빡이가 깜빡이면서 사이드미러가 열리고..
차에 타면 기아 마크와 함께 환영 메시지가 뜬다;;
센터페시아에 이런 저런 버튼이 너무 많아서...익숙해지면 편할지 모르겠지만 너무 정신이 없다.



4. 나름 그랜저급의 대형차임에도 불구하고, 차를 몰아보면 생각보다는 크다는 느낌이 그다지 들지는 않는다.
물론 레그룸의 크기나 의자 등은 프라이드보다 크지만 차폭도 그리 넓지 않은 것 같다.

이제 운전이라는 것이 익숙한건가;;;

단, 반대편 사이드미러와 내부 백미러의 크기가 작아서 그런지, 시야확보가 되지 않아서 운전하는 내내 차선 진입하면서 진땀을 뺐다.




일과를 마치고 내 차를 끌고 집으로 향하는데, 우렁찬 소음이란;;; 그래도 가볍게 움직이는 운동성은 프라이드의 압승인 듯;; 비싼 돈 내고 크고 비싼차를 사는 이유는 알겠는데...난 역시 큰 차는 싫어.

'Car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VW GOLF 2.0TDI Mk6 - 11600km 주행..  (1) 2013.08.28
Golf 2.0TDI Mk.6 Style Edition.  (4) 2013.04.28
K-7  (4) 2011.03.17
푸라이드 50,000km 돌파;;  (2) 2011.01.16
세컨카 장만..미니벨로.  (2) 2010.05.13
부산 국내(?) 모터쇼 마지막날을 다녀오다.  (2) 2010.05.10
TAG
댓글
  • 프로필사진 gononi 그래 나도 큰 차는 부담스러~
    그래서 K-5 ~!!
    2011.03.18 09:39
  • 프로필사진 yoonoca 나한텐 K-5도 큼. 2011.03.18 12:13 신고
  • 프로필사진 artyJ 으앗, 전에 길에서 보고 헤드라이트에 레이어가 많구나...(?)
    라고 생각했던 그 차종이군요...!
    2011.03.19 00:02 신고
  • 프로필사진 yoonoca 분명 포토샵으로 일을 많이 하시다 보니, 직업병이신겝니다...;;

    제가 안에 타니까 헤드라이트가 불이 어떻게 들어오는지는 잘 모르겠더군요;; 게다가 불 켜는 것도 옵션이 너무 많아요!!

    장거리 운행만 아니면, 저는 딱 모닝이 취향에 맞습니다. 내구도랑 힘 빼고요 :)
    2011.03.21 14:10 신고
댓글쓰기 폼